마음에 드는 레시피를 저장해보세요!
icon_mn

아내의 식탁

×

마음이 따뜻해지는

두부버섯전골

난이도
소요시간
35분

아내의 식탁

행복한 식탁을 꿈꾸는 아내들의 이야기

옛날 궁중에서는 임금과 무사들이 사냥해 온 짐승들의 고기를 갖은 채소와 함께 익혀 먹는 풍습이 있었는데 이를 ‘납평전골’이라고 한답니다. 우리나라 사람이라면 음식을 가운데 두고 둘러앉아 함께 맛보는 즐거움을 모를 리가 없죠. 두부에 고기와 채소들을 함께 넣고 풍성하게 끓여내는 따뜻한 두부전골로 마음이 따뜻해지는 식사 자리를 마련해보세요.

재료
2~3인분

두부
1/2모
3cm
당근
50g
양파
1/2개
신김치
30g
느타리버섯
50g
팽이버섯
50g
미나리
20g
홍고추
1/2개
청양고추
2개
대파
1/2대
소금
약간
유부주머니
5개
멸치육수

5컵
멸치
8~10마리
다시마(5x5cm)
2조각
양념

다진 마늘
1 ½큰술
고춧가루
1 ½큰술
맛술
1큰술
참치액젓
1큰술
고추장
1/2큰술
설탕
1작은술
후추
약간
STEP 1
두부는 3x4cm 크기로 납작하게 썰고 소금을 고루 뿌려 10분간 둡니다. 키친타월로 두부의 물기를 제거해주세요.
STEP 2
달군 팬에 기름을 두른 후 두부가 단단해지도록 중불에서 구워주세요.
STEP 3
무는 3cm 두께로 썰어주세요.
전골냄비에 기름 1작은술을 두르고 무와 신김치를 볶아주세요.
STEP 4
양파는 채를 썰고 미나리와 팽이버섯은 4cm 길이로 썰어주세요. 홍고추, 청양고추, 대파는 어슷하게 썰어주세요. 무가 어느 정도 익으면 유부주머니와 모든 채소, 버섯을 돌려담고 멸치육수를 붓고 끓여주세요.
STEP 5
볼에 양념 재료를 넣어 골고루 섞어주세요. 끓어오르면 양념을 넣고 중불로 한 번 더 끓여주세요.

이런 레시피는 어떨까요?

오늘의 추천 아이템

레시피 공유